본문가기 주메뉴가기 왼쪽메뉴가기 하단메뉴가기
홈으로 사이트맵 찾아오시는길
  • 에코 롱롱 소식
  • 에코 이야기
  • 언론소개

에코이야기

에코 이야기
유리처럼 투명한 태양광전지판이 있다고 해요. / 2018-05-28
작성자 에코선생님 첨부파일 첨부파일 ( 1개 ) 첨부파일 목록 조회수 86

우리 친구들, 태양광 패널은  보통 불투명 또는 반투명이어서   잠재력에도  불구하고 지붕이나 활용 범위가 제한되어 있어요. 그런데 창문에도 있는 투명한 태양광 패널이 나왔다고 합니다. 실용화될 경우 지붕에 쓰이는 태양광 패널만큼 많은 양의 전기를 생산할 있을 것이라고 해요.

 

리처드 런트 교수를 비롯한 미국 미시간 주립대  연구진이 개발한 투명 태양광 패널(TLSC) 유기분자를 이용해 비가시광선인 자외선과 근적외선 파장만을 선택적으로 흡수하기 때문에 투명한 상태를 유지하면서  빛을 전기 에너지로 전환해줘요. 투명한 태양광 전지판이 비가시광선만을 흡수하는 것만으로도 태양광 지붕과 비슷한 전력을 생산할 있는 잠재력을 가지고 있답니다. 그렇기 때문에 앞으로 건물이나  자동차, 모바일 기기에서도 잘 활용될 수 있지 않을까요?

 

물론 문제점도 있어요. 아직은  투명 태양광 패널의 효율이 기존 태양광 패널에 비해 떨어진다는 점인데요. 연구진에 따르면 투명 태양 전지의 에너지 전환 효율은 5% 정도로 기존 태양 전지의 효율의 1/3 수준이라고  합니다. 하지만 이는 3 처음 선보였던 시제품이 1% 그쳤던 것에 비하면 발전이에요. 우리가 쓰고 있는 태양광 전지판이  불투명하기 때문에 활용 범위에서 제한이 있었지만, 앞서 개발된 투명한 태양광 패널이 앞으로 널리 보급된다면 우리 집 창문에서도 전기를 만들 수는 날이 오지 않을까요? 그 날을 기대해보아요.

 

유리처럼 투명한 태양광전지판이 있다고 해요. 관련이미지 1

유리처럼 투명한 태양광 패널(출처:미시간주립대)

 

 

참조: 「유리처럼 투명한 태양광 전지판」 『한겨레』 2017. 11. 05.

목록
  • news & story
  • 에코 롱롱의 새로운 소식과 언론에 나온 모습 그리고 에너지에 관한 다양한 이야기를 공개합니다.